logo

SJS
조회 수 9517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7월28일(일) 저녁 8시, 홍대 팜

PALM'S INVITAION

팜스 인비테이션은 국내 클럽 공연에서 잘 만나기 힘든 뮤지션들을 초청하는 특별한 무대입니다.

정성껏 마련한 귀한 무대에 여러분도 초대합니다.

첫번째 초청 공연은 SWAN KIM TRIO 입니다.

김성관 교수는 한국 재즈가 기반을 잡기 이전 80년대 말에 뉴욕으로 도미합니다.
10여년간 뉴욕 현지 뮤지션들과 활발한 교류를 통해 전통 재즈의 문맥을 흡수하고 귀국해서
왕성한 연주 활동으로 미국 주류 재즈를 선보였으며 한편으로 국내 최초의 재즈 학과를 개설해서
재즈 교육의 체계를 정립해 왔습니다.
근래 수년간 재즈 페스티발, 대학 초청 강연 등 선별된 무대에서만 볼 수 있었던 그의 트리오 공연을
오리지널 멤버들과 함께 합니다.

7/28일 일요일 8:00~10:30

Swan Kim Jazz Trio

Piano 김성관
Bass 김성배
Drums 김 책

15년째 롱런 하고 있는 “Swan Kim(김성관) Jazz Trio” 감동의 무대

Piano 김성관 http://www.swankim.com

김성관(Swan Kim)은 1988년에 재즈의 메카 뉴욕에 입성 했다.
뉴욕에 당도하자마자 블루노트, 비죠네, 빌리지 게이트 등 다운타운의 클럽과 할렘 업 타운의
코튼 클럽 등을 전전하며 수많은 재즈의 거장들과 잼(jam)과 긱(gig)을 가지며 클럽의 사이드맨(Sideman) 플레이어로 기량을 쌓기 시작해서 특히 1992년 델로니어스 몽크(Thelonious Monk)의
베이시스트였던 존 오르(John Ore)와 웨스 몽고메리(Wes Montgomery)의 드러머 였던 지미 러브레이스(Jimmy Lovelace)와 함께 자신의 리더로 트리오를 결성했다.
맥스 로치(Max Roach), 빌리 테일러(Billy Taylor), 카운트 베시(Count Basie)오케스트라, 데이브 브루벡(Dave Brubeck)등이 출연했던 20세기말 최대 한달간의 릴레이-재즈공연에 공식적인 뉴욕 데뷔를 가졌다.
다음해 150 여명의 세계 정상 비밥 연주자들이 총출동하여 연주한 비밥 창시자 디지 길레스피(Dizzy Gillespie) 추모 콘서트에 동양인으로 유일하게 초대되었다. 이후 유수의 클럽과 재즈학교 그리고 뉴욕 카네기홀, 머킨홀, 심포니 스페이스등 수많은 공연장과 각종 페스티벌 등지에서 공연을 가졌다.
현재는 이화여대 공연예술 대학원에서 초청 강의 중이며, 2002년부터 숭실대 컨서바토리 실용음악과 주임교수로 재직 중이다

- 뉴욕시립대 대학원 졸업 (City College of New York/M.A.)
- 뉴욕 블루 노트, 빌리지 게이트, 코튼 클럽 등 메이저 클럽에서 연주 (1988~92)
- 런던 로니 스캇, 파리 라빌부크 등 유럽 투어연주 (1990~92/1997)
- 뉴욕 카네기홀 솔로 피아노 및 재즈트리오 연주 (1992~96)
- 각종 재즈 페스티벌 등 10여년간 재즈의 메카 뉴욕을 중심으로 연주 활동
- 1997년 귀국, 무주 국제 재즈페스티벌 제작 및 앙상블 공연, 김성관 트리오 연주
- 다양한 강단에서 재즈 후학 양성
- 현재 숭실대학교 컨서바토리 주임교수로 재직 중

* 저서 *
[블루스 & 블루스 I] (2008,Seoul)
[블루스 & 블루스 II] (2008,Seoul)
[즉흥연주기법] (2013, Seoul)

* 앨범(트리오 리더작) *
제 1집 [Nostalgia] Bob Cunningham, Louis Hayes (2005 New York)
제 2집 [You Are My Sunshine] Ron McClure, Billy Hart (2008 New York)
제 3집 [Harlem Rondo] Ron McClure, Billy Hart (2009 New York)
제 4집 [Greensleeves]Ray Drummond, Victor Lewis (2011 New York)


Contra Bass 김성배

김성배는 천부적인 재능을 보이고 있는 국내 토종 재즈뮤지션이다. 김성관과 함께 “서울 재즈 소사이어티(SJS)"의 초창기 인물로, 일산 호수공원에서 3일간의 ”일산재즈 페스티벌 (드러머/(고)최세진, 보컬/박성연, BMK등이 참가)”을 개최 후, 클래식음악의 소양을 더 연마하기 위해 음악대학에 복귀, 콘트라 베이스를 전공했다. 재학중 이미 콘첼토와 바흐의 무반주 조곡을 완주했으며, 여러 실내악 페스티벌과 현대음악회에 등지에도 자주 초대 되었다. 1999년 일산재즈페스티벌에서 “김성관 재즈트리오”에 공식적인 데뷔를 한 이후, 오늘날까지 “김성관 재즈트리오”의 리듬섹션을 든든히 받쳐주고 있을 뿐만 아니라 이미, 솔리스트로도 현란한 기량과 재즈-아르코 주법으로 그 실력을 인정받고 있는 유니크한 베이스플레이어로 국내 정통 재즈 매니아들에게 각인되어 있다. 현재 자신의 단독 앨범 발매 이후 “김성배 퀸텟”으로 활발히 활동 중이다 .


Dums 김책

한국의 대표적인 젊은 영 라이언(재즈 신동을 일컫는 뜻)의 첫 기수였던 김책은 청소년 시기에
스틱을 잡았고, 뜻하는 바가 있어 재즈의 메카 뉴욕으로 일찌감치 날아가 정식 재즈 레슨과 잼 세션을 가졌다. 귀국 후, 자신의 뿌리 찾기에 고민하다가 국악에 관심을 보이며 국악 이론을 전공했다. 이후, 종족 음악학을 집중 탐구 하면서 서울대 대학원에서 사회인류학 전공으로 석사학위를 받았고 한국 대중음악 최우수 재즈 연주 음반상을 수상했으며 현재, “김책 트리오”로 진보적인 자신의 음악컬러를 구축하기 한창이다. “Swan Kim Trio” 에는 2004년 중도에 합류하여 오늘에 이르고 있다

------------------------------------------------------------------------------------------------------------

예약필수...

* Phone : 02-336-9016
* E-Mail : webmaster@clubpalm.co.kr
* Mobile : 011-9119-8094
* Address : 서울시 마포구 서교동 363-23 1층

◆ 도보 이용시
☞ 홍대입구역 → 홍대입구 사거리에서 좌회전 → 국민은행 → 홍대 정문에서 우회전
→ 신호등 3거리 직전 우측골목
☞ 합정역 → 보보호텔 사거리에서 우회전 → Buy the Way 사거리에서 좌회전
→ 우측첫골목
☞ 상수역 → 극동방송국 → 신호등 3거리 직후 좌측 골목

◆ 자가용 이용시
☞ 홍대입구역 → 보보호텔 사거리에서 좌회전 → Buy the Way 사거리에서 좌회전
→ 우측 젓골목
☞ 합정역 → 보보호텔 사거리에서 우회전 → Buy the Way 사거리에서 좌회전
→ 우측 첫골목에서 우회전
☞ 상수역 → 극동 방송국 → 신호등 3거리에서 좌회전 → Buy the Way 사거리에서 우회전
→ 우측 첫골목에서 우회전

※ 자가용 이용시는 Buy the Way 사거리를 중심으로 좌우측 100M에 걸쳐있는 유료주차장을
이용하시면 주차걱정을 덜으실 수 있습니다. (저녁 6시 ~ 아침 8시까지 무료)



News

-SwanKim 관련소식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51 황당한 공연과 애플폰,,, 김성관 2010.03.03 10995
250 홍대인디세션? file SJS 2015.11.08 6753
249 허성우 빠리유학하기2( Le rapport deuxieme) 허성우 2006.05.11 12105
248 해피 크리스마스~*^^* SJS 2009.12.23 10844
247 한국의 영 라이언! 김홍덕(Duke Kim)! file SJS 2008.09.28 13161
246 하인리히 쉔커 ... SJS 2013.01.13 9499
245 하늘공원2,,, SJS 2009.07.10 10561
244 파리의 허 브라더스! 버금가는 사진! 2 file 김성관 2008.10.31 11328
243 크리스머스 선물 & 김성관재즈트리오!(12월22일 7시30분-DS HALL 예술의전당앞) file SJS 2005.12.02 16138
242 카튠 뮤지엄 공연! SJS 2009.12.10 10942
241 축하드립니다, 선생님~ 김책 2010.01.22 10789
240 축! 최우수상,,, SJS 2010.04.04 10758
239 축! 신임교수 ,,, SJS 2010.04.04 10662
238 최근 초청공연들,,, SJS 2006.12.18 11746
» 초청공연 , Birthday Concert... SJS 2013.07.20 9517
236 짜라투스트라는 이렇게 말하나? SJS 2009.12.01 10813
235 짜라투스트라 는 이렇게 떠나나? SJS 2009.12.06 10523
234 지구를떠나... file 김성관 2018.04.13 474
233 제페토의 꿈! SJS 2017.05.18 3693
232 제자들의 함성,,, 김성관 2010.12.12 1119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 Next
/ 13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