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2009.11.07 21:49

뉴욕에서온 온라인~~

조회 수 1251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오랜만에 한가한 주말 초저녁을 보내고 있는데

밥 커닝햄(Bob cunningham/베이시스트)로 부터  전화가 왔다

앨범 "노스텔지아"와 함께 한 이후

전화로만 서로안부를 묻곤 하는데,,,

그는 늘 한국인같은 면이 아주 많다!

당시 95세의 노모를 모시고 사는 것도 그렇고, 당신자신도

칠순줄에 들어 섰는데도 가족을 위해, 재즈를 위해(?),

저녁마다 긱(Gig)을 나간다,,,,(중략)

지난 4월 그의 어머니는 임종 하셨다 한다(100세)

그는 클리블랜드 에서 태어나
7세때 피아노를 먼저 연주 했으며
1960년에 재즈의 메카 뉴욕에 입성하여
비밥의 창시자였던 트렘펫의 "디지 길레스피"와
연주와 레코딩을 시작으로
이후,
드러머 "맥스 로치","아트 블래키","베니 카터"등 수많은 명인들과 함께 했다

현재, 그가 나에 대한 바램은 소박 하다,,,

나와 함께 한국에서

연주 하기를 기대 하고 있으나,,,,,

한국은 신종플루 파동으로  현재 상황이 안좋다고 전했다ㅠㅠ,,,

대신, 현재도 연주하고 있는 재즈클럽 "55" 에서 얼마떨어지지 않는

"스몰" 클럽의 "전설적인 베이시스트" 로 솔로 무대를 가지는것이

어떻겠냐는 나의 제안에 기꺼이 좋아 했으며 조만간 그의

신들린 "아르코"의 그로테스크한 고음역의 연주를

"스몰"의 라이브 웹컴 으로

보길 희망 해본다!!!

현재 그는  75세로 뉴욕 뮤지션 유니언(연주인 조합)의 회장과

음악감독으로 노익장을 유감없이 보여 주고 있다


News

-SwanKim 관련소식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28 꿈꾸는 사람들 이였나? SJS 2009.12.05 12546
127 나가수? SJS 2011.04.12 32835
126 나른한 평화의 오후! 김성관 2018.04.16 3655
125 납량특집1탄! SJS 2009.08.13 12685
124 납량특집2탄! SJS 2009.08.15 11910
123 내나이,,, file 김성관 2011.07.31 12026
122 넨네꼬꼬(St. Thomas)... SJS 2013.10.11 12922
121 넨네꼬꼬2... SJS 2013.10.14 12843
120 노을공원2 SJS 2009.07.26 11439
119 눈(Snow),,,그많았던,,, file SJS 2011.02.14 13181
118 뉴 포트! file SJS 2008.07.21 13288
117 뉴욕 스몰즈 2 김성관 2009.10.13 12727
116 뉴욕 스몰즈,,, 김성관 2009.09.20 12543
115 뉴욕 재즈-루저들의 꿈 ! 김성관 2009.10.05 13726
114 뉴욕 트리오 포토! file SJS 2009.01.12 12552
113 뉴욕스몰즈3 김성관 2009.10.13 13649
» 뉴욕에서온 온라인~~ 김성관 2009.11.07 12510
111 다국적(?)휠링의 제에~즈! SJS 2009.05.31 12529
110 다시 제에즈~속으로... file 김성관 2018.06.20 3655
109 다시정글속으로~~ file SJS 2019.07.25 708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14 Next
/ 14
▲Top